약 두달전에 아마존에서 샀던 Fire pit 을
오늘에서야 드디어 조립을 하게 되었네요.

그 사이에 한국 다녀오느라 정신없었고,
여기 와서도 시차에 적응하느라 힘들었고,
거기다가 날씨도 제법 쌀쌀했었거든요.

우선은 뒷마당에 놓고, Fred Meyer에서 샀던 장작도 한짐(?) 옆에 두었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는 조립하는 과정 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완성되었습니다. 굉장히 간단한 조립입니다. 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저녁이 되길 기다려서.. 우리집 근처에 사시는 모박사님을 모닥불 불씨 전문가로 초빙하여..^^
불놀이를 시작했습니다.

마쉬맬로우도 구워먹고, 소세지도 구워먹고, 아빠랑 모박사님이랑은 맥주 한병씩 마시고…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는 마지막 장작의 화려한 최후를 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오늘 느낀점은 아직 날씨가 춥다는 겁니다.
좀더 따뜻해지면 그때 하면 더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도 장작 한짐으로 2시간 반 재미있게 보냈네요… ㅎㅎ

2 thoughts on “모닥불

    1. 다음에는 불도 더 잘 피우고, 사진도 더 잘 찍어보도록 하겠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